성 불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최 신 림

 

가까이와

멀리에서 들리는

노스님의

독경소리와 목탁소린

묵묵히

산 능선 넘어

한 평생 걸어온

인생길입니다

 

홈으로             목차로